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U17 월드컵 경우의 수… 한국, '2패'지만 최종전 이기면 16강 여지 있다

18일 오후 9시 부르키나파소 상대로 최종전
한국 승리하고 멕시코가 비기면 진출 가능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2023-11-17 14:37 송고
15일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국제축구연맹(FIFA) 17세 이하(U-17) 월드컵 조별예선 2차전 대한민국과 프랑스의 경기, 한국 대표팀 선수들이 도열해 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2023.11.15/뉴스1

변성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7(17세 이하) 대표팀이 부르키나파소와의 최종전을 통해 16강 진출에 도전한다.

U17 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부르키나파소를 상대로 2023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E조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한국은 지난 1차전서 미국에 1-3, 2차전서 프랑스에 0-1로 각각 패해 2패(승점 0·득실차 -3)를 기록, 부르키나파소(승점 0·득실차 –4)에 간신히 앞선 3위에 자리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24개 팀이 4개 팀씩 6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뒤 각 조 1·2위 12개 팀과 각 조 3위 중 상위 4개팀이 16강에 오른다.

E조에선 나란히 2승(승점 6)을 기록 중인 프랑스와 미국이 이미 1·2위를 확보했다. 한국은 조 3위 중 상위 4위 안 진입을 노리는 게 유일한 방법이다. 

12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FIFA U-17 남자 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 한국과 미국의 경기에서 김명준이 득점 후 세리머니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2023.11.12/뉴스1

하지만 현재 상황으로는 3위로 16강에 가는 것도 쉽지는 않다. A·B조가 조별리그 최종전을 모두 마친 가운데, 한국은 각 조 3위 중에서도 최하위다.

B조의 우즈베키스탄은 조 3위임에도 1승1무1패(승점 4)를 기록, 이미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그 뒤를 C조의 이란과 D조의 일본이 1승1패(승점 3), A조의 인도네시아가 2무1패(승점 2), F조의 멕시코가 1무1패(승점 1), 한국이 2패(승점 0)로 따르고 있다.

2패로 승점 0점인 한국에게 최종전은 무조건 이기고 봐야 한다.

한국이 부르키나파소를 이기면 일단 A조 3위 인도네시아는 제친다.

그리고 같은 날 한국보다 먼저 경기를 치르는 멕시코가 뉴질랜드와의 F조 조별리그 최종전서 비기거나 패하면, 한국은 부르키나파소를 이기기만 해도 16강 막차를 탈 수 있다.

하지만 멕시코가 뉴질랜드를 꺾으면 상황이 복잡해진다. 멕시코는 1승1무1패(승점 4)가 돼, 한국이 최종전에서 이겨도 제칠 수가 없다.

15일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국제축구연맹(FIFA) 17세 이하(U-17) 월드컵 조별예선 2차전 대한민국과 프랑스의 경기, 서정혁이 상대 수비에 둘러싸여 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2023.11.15/뉴스1

이렇게 되면 C조의 이란과 D조의 일본이 최종전서 패하기를 바라야 한다. 최종전서 이란은 뉴칼레도니아를, 일본은 세네갈을 각각 상대한다. 

한국이 부르키나파소를 꺾고 이란과 일본 중 패하는 팀은 나란히 1승2패(승점 3)가 된다. 이 경우 득실차로 순위를 따지는데, 한국이 –3인 반면 일본은 –1, 이란은 0을 기록 중이라 다득점이 절실하다.

만약 득실차가 동률이면 다득점, 다득점도 같으면 페어플레이 포인트를 따진다. 경고는 –1점, 경고 누적 퇴장은 –3점, 퇴장은 –4점을 깎인다. 페어플레이 포인트마저 같으면 AFC의 주관 아래 코인 토스로 순위를 가린다.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가능성이 없는 건 아니다. 물론 선결 과제는 최종전 승리다. 다득점 승리면 더 좋다. 

변성환 U17 감독은 "이제는 정말 뒤가 없다. 감독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부르키나파소전에서 꼭 이기는 경기를 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대한민국 U17 축구대표팀이 30일 경기도 파주 축구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서 2023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대비 최종 훈련을 하고 있다. 변성환 감독이 이끄는 U17 축구대표팀은 다음 달 12일 미국전을 시작으로 15일 프랑스, 18일 부르키나파소와 맞붙는다. 2023.10.30/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대한민국 U17 축구대표팀이 30일 경기도 파주 축구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서 2023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대비 최종 훈련을 하고 있다. 변성환 감독이 이끄는 U17 축구대표팀은 다음 달 12일 미국전을 시작으로 15일 프랑스, 18일 부르키나파소와 맞붙는다. 2023.10.30/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tre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