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아침 영하권 낮부터 평년 기온…최대 15도 일교차[오늘날씨]

최저 -5~6도, 최고 8~14도…아침 체감온도 더 낮을듯
동해안 물결 방파제·해안도로 넘을 수도…일부 건조특보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2023-11-14 06:00 송고
사흘째 초겨울 추위가 이어진 13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을 입고 출근하고 있다. 2023.11.13/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사흘째 초겨울 추위가 이어진 13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을 입고 출근하고 있다. 2023.11.13/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화요일에도 아침 기온이 평년보다 낮고 바람도 강해 추운 날씨가 계속된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상하이 부근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기온이 0도 아래로 내려갈 것으로 예보했다.

최저기온은 -5~6도, 최고기온은 8~14도로 예상된다. 아침 기온이 평년보다 낮지만 낮부터 기온이 올라 평년과 비슷해질 것으로 보인다. 일교차는 10~15도로 벌어진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0도 △인천 1도 △춘천 -4도 △강릉 4도 △대전 0도 △대구 1도 △전주 2도 △광주 3도 △부산 4도 △제주 9도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10도 △인천 10도 △춘천 9도 △강릉 14도 △대전 11도 △대구 13도 △전주 12도 △광주 12도 △부산 14도 △제주 14도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충남권과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다. 

강원동해안과 부산, 울산, 경북남부동해안에 건조특보가 발효되는 등 대기가 매우 건조하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바닷가 접근을 자제해야 한다.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kha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