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패스 성공률 100%' 이강인, 리그1 11R 베스트11…2주 연속 선정

몽펠리에전에서 리그1 데뷔골 쾅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2023-11-09 10:41 송고
PSG의 이강인 © 로이터=뉴스1
PSG의 이강인 © 로이터=뉴스1

프랑스 리그1 파리생제르맹의 국가대표 미드필더 이강인(22)이 리그1 11라운드 베스트11에 뽑혔다. 지난 10라운드에 이어 2주 연속 선정이다.

리그1 사무국은 9일(이하 한국시간) SNS를 통해 2023-24 리그1 11라운드 베스트11을 선정, 발표했는데 여기에 이강인이 이름을 올렸다.

이강인은 4-3-3 포메이션의 왼쪽 공격수로 자리해 팀 동료 킬리안 음바페(PSG), 그리고 모하메드 바요(르아브르)와 함께 스리톱을 구성했다.

이강인은 지난 4일 열렸던 11라운드 몽펠리에전에서 전반 10분 아쉬샤프 하키미의 크로스를 음바페가 감각적으로 흘려주자 그대로 슈팅, 몽펠리에 골문 구석에 꽂히는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리그1에 입성한 지 5번째 경기 만에 만든 데뷔골이자, 지난달 26일 AC밀란(이탈리아)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3차전에서 넣은 PSG 데뷔골, 29일 브레스트를 상대로 기록한 리그1 첫 도움에 이은 3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다.

이날 이강인은 득점 외에도 미드필더로 62분을 뛰면서 패스 성공률 100%를 기록하는 등 맹활약, 리그1 베스트11에 오를 자격을 증명했다.

이강인이 리그1 베스트11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도 아니다. 지난 10라운드에서도 역시 음바페와 함께 베스트11에 뽑혔다. 당시 이강인은 브레스트를 상대로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이강인은 12일 열릴 스타드 랭스와의 경기에서 3주 연속 베스트11 선정과 리그1 3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에 도전한다.

PSG의 이강인(오른쪽) © 로이터=뉴스1
PSG의 이강인(오른쪽) © 로이터=뉴스1



tre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