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순재·박근형·백일섭·임하룡 새 골프 예능 '그랜파', 10일 첫 방송 확정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1-07-01 15:50 송고
MBN '그랜파' © 뉴스1
'그랜파'(Grand Par)가 오는 7월10일 첫 방송을 확정 지었다.

MBN 새 골프 예능 프로그램 '그랜파' 측은 1일 "오는 10일 첫 방송을 확정했다"라고 밝히면서 이순재 박근형 백일섭 임하룡의 모습을 담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그랜파'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이자, 베테랑 골퍼 4인방의 한판 대결을 담아낸 골프 원정기로, 평균 연령 79세 국민 꽃할배 4인방의 필드 위 인생 이야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날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그랜파 4인방이 이순재하면 떠오르는 보험광고를 유쾌하게 패러디 해 눈길을 끈다.

맏형인 이순재는 "여러분 나이들수록 운동하기 점점 더 쉽지 않으시죠?"라고 광고속 모습을 그대로 재현했고, 더불어 박근형 백일섭 임하룡은 각각 사례자로 분해 능청스럽게 호흡을 이어갔다. 특히, 양쪽 어깨에 골프백을 짊어진 채 등장한 막내 임하룡은 "내가 70살인데 막내구먼, 막내야"라고 넋두리를 늘어놓는가 하면 "혼나기 전에 가야지, 선생님 같이 가요"라고 재빠르게 뛰어가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짧은 영상에서 엿보이는 그랜파 4인방의 케미는 본방송에서 진가를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 수십년을 함께해 온 그랜파들의 찐우정과 골프에 대한 진심이 바로 이 프로그램의 관전 포인트다.

'골프 부심' 가득한 그랜파 4인방은 스릴 넘치는 승부로 불꽃 튀는 자존심 대결을 예고하고 나섰다. 40년 골프 경력의 그랜파들이 보여줄 위대한 샷은 물론, 이들 그랜파들과 함께하는 대한민국 이색 골프장 탐방 및 각 지역별 볼거리와 먹거리는 신선한 재미 포인트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그랜파'는 오는 10일 오후 9시에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