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비아이, 에픽하이와 협업 소감 "누 될까 걱정…격려에 용기 얻어"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1-01-20 10:16 송고 | 2021-01-20 10:24 최종수정
비아이/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가수 비아이(B.I)가 에픽하이와 협업한 소감을 밝혔다.

비아이는 지난 18일 발매된 에픽하이의 정규 10집 첫 번째 앨범 '에픽하이 이스 히어 상'(Epik High Is Here 上) 수록곡 '수상소감'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에픽하이 이스 히어 상' 4번 트랙에 수록된 '수상소감'은 우리 모두의 마음속에 공존하는 빛과 어둠, 구름과 먹구름을 드러내는 일기장의 한 페이지 같은 곡으로,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에픽하이와 비아이의 음악적 감성 및 케미가 돋보인다. 비아이는 피처링뿐만 아니라 에픽하이와 함께 작사, 작곡에도 직접 참여했다.

다만 대마초 흡연 혐의로 재판 중인 비아이의 참여 소식이 알려지자 논란이 되기도 했다. 이에 비아이는 19일 에픽하이 측을 통해 "저로 인해 에픽하이 선배님들에게 누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 제의를 받고도, 쉽게 결정하지 못했었다"라며 "하지만 선배님들이 해주신 조언과 격려에 많은 용기를 얻었고, 심사숙고 끝에 이번 곡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오래전부터 팬이었던 에픽하이 선배님들과의 협업은 제게 꿈같은 일이었다"라며 "이렇게 좋은 곡에 참여할 기회를 주신 선배님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비아이는 지난해 하반기 글로벌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IOK 컴퍼니의 사내이사로 등재됐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