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전진 "김구라 아내 미인, 남편을 아기 다루듯…류이서와 2대2 만남"

MBC '라디오스타' 출연, 커플 모임중 의외의 모습 목격 전해
탁재훈 "형수는 스트레스 받으면 청소한다는데…우리집도 해줬으면"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1-01-14 07:44 송고 | 2021-01-14 10:46 최종수정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그룹 신화의 전진이 방송인 김구라가 아내를 대하는 모습에 반전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가요 MC톱텐' 특집으로 각 방송사를 대표하는 전·현직 음악방송 MC 4인방 방송인 손범수, 전진, 솔비, 그룹 SF9 찬희가 출연했다.

이날 전진은 "베일에 싸여 있는 구라의 그녀와 2:2 커플 모임으로 만난 적이 있나"라는 탁재훈의 질문에 "형이 식사를 사준다고 해서 만났다"라면서 일화를 밝혔다.

전진은 "식사를 했는데 형수님이 미인이시고 우아하시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내 아내도 내게 그러는데 형님을 아기 다루듯이 하더라"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전진은 "형이 오빠인데도 아내에게 맞춰주고 챙겨주는 모습을 처음 봤다. 본인도 모르게 하는 걸 우리 커플은 봤다"라며 "함께 있었던 아내도 김구라 형이 TV에서 본 것보다 훨씬 자상하다고 하더라"고 반전 면모를 전했다.

이에 김구라는 "나는 굉장히 독립적인 사람이다. 나는 덜 챙겨줘도 더 편한데 와이프가 계속 챙겨주려고 한다"고 쑥쓰러워했다.

그러자 전진은 "형수가 형 때문은 아니고 스트레스를 받으면 청소를 한다더라"고 말하자, "아내가 청소를 많이 한다. 전화할 때 뭐하냐고 물으면 '청소한다'고 하더라. 그만하라고 하는데 좋아한다고 하니까 뭐라고 할 수가 없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를 듣고 있던 탁재훈은 "우리집도 부탁드린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주위를 폭소케 했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