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이지혜, 부친 과거 불륜 고백 "호피무늬 옷 트라우마까지"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0-11-20 07:33 송고 | 2020-11-20 08:30 최종수정
이지혜© 뉴스1

가수 겸 방송인 이지혜가 과거 부친의 불륜 사실을 고백했다.

이지혜는 지난 19일 방송된 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 출연해 사연자의 이야기를 듣고 자신의 어린 시절을 회상했다.

이날 사연자는 최근 아버지의 불륜 사실을 알게됐으며, 해당 여성은 지난 8년 전 자신의 아버지와 바람을 피웠던 사람이라는 점을 밝혔다.

이에 이영자는 "혹시 부모님의 외도로 아픈 경험이 있느냐"고 질문했고 이지혜는 "과거 아버지와 바람을 피운 사람이 호피 무늬 옷을 입고 있었는데, 그 이후로 한동안 호피 무늬는 트라우마가 됐다"고 고백했다.

이지혜는 "호피 무늬 옷을 입은 사람은 아빠한테 꼬리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지금은 호피 무늬 옷을 잘 입지만 그 당시에는 트라우마가 있었다"고 덧붙였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