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국제 > 동북아

블룸버그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줄고 있다"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2020-03-05 14:06 송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지는 5일 대구시 중구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의료진이 임산부 확진자 등에 대비해 사용할 초음파 진단기를 옮기고 있다. 2020.3.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미국 통신사인 블룸버그가 5일 한국의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발생이 점차 줄어들고 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아시아에서 네 번째 경제 규모를 가진 한국의 보건 당국이 이날 오전 0시 기준으로 확진자 5766명을 보고했다고 전했다. 이는 전날인 4일보다 438명 늘어난 수치다.

블룸버그는 4일에는 확진자가 516명, 3일에는 600명 각각 증가했다면서 확진자 수 증가세가 느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블룸버그는 초기에는 확진자가 신천지교회를 중심으로 폭발적으로 늘었지만 최근 들어 그 증가세가 눈에 띄게 둔화되고 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또 한국의 국토교통부가 인천공항을 출발하는 모든 승객의 체온을 검사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한국 교통부는 오는 9일 오전 9시부터 △터미널 진입 시 발열 체크 △출발 층 지역 발열 체크 △탑승 게이트 앞 발열 체크 등 3단계에 걸쳐 방역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ungaunga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