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단독] 조인성, '안시성' 주인공 물망…9년 만에 사극 도전할까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17-03-24 17:43 송고

뉴스1 DB © News1
배우 조인성이 영화 '안시성: 버림받은 자들의 성'(이하 '안시성')의 주인공으로 물망에 올랐다.

24일 영화계에 따르면 조인성은 '안시성'에서 양만춘 역을 제안 받고 검토중이다. 양만춘은 안시성 전투에서 군사, 백성들과 힘을 합쳐 당나라 군을 무찌른 고구려 장수다.

'안시성'은 '내 깡패 같은 애인'과 '찌라시: 위험한 소문'의 김광식 감독이 연출을 맡고, NEW에서 투자와 배급을 담당한다.

앞서 조인성은 지난 2008년 영화 '쌍화점'에서 호위무사 홍림 역을 맡아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준 바 있다. 이번 영화의 출연을 확정한다면 약 9년 만에 사극 장르에 출연하는 것으로 드라마에서 보여줬던 로맨틱한 모습과는 또 다른 강인한 면모를 기대해볼 만하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