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구ㆍ경북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시스템 고도화 완료

(대구ㆍ경북=뉴스1) 이재춘 기자 | 2015-12-28 09:09 송고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시스템 고도화 사업이 완료됐다.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대구 전역의 교통, 재난 등의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한다./사진제공=대구시© News1

대구시가 24시간 재난 상황을 감시할 수 있는 재난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28일 대구시에 따르면 '재난 제로(Zero) 도시'의 기반 마련을 위해 올해 3월부터 국비 10억원을 들여 추진한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사업이 완료돼 24시간 모니터링으로 재난 예방과 재난 발생 때 신속·정확한 상황 판단이 이뤄지게 됐다.

GIS(지리정보) 시스템을 기반으로 24시간 재난 상황을 모니터링해 전파하고 관리하는 역할을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에는 재난감시용 고성능·고배율 폐쇄회로(CC)TV와 LED상황판, 모바일 현장대응·영상회의 시스템, 119신고시스템, 교통·불법주정차·재난 및 방범용 CCTV 연계시스템, 국토교통부와 기상청 연계 시스템 등을 갖췄다.

또 시스템 고도화로 119재난신고정보 위치는 물론 부근 CCTV에도 신고정보가 자동으로 표시되고 CCTV 영상정보, 기상정보 등과도 연계돼 재난 관련 정보를 통합 모니터링할 수 있게 됐다.

대구시 재난안전상황실과 소방안전본부 119종합상황실은 24시간 재난감시 협업 체계를 구축해 4개 거점지역을 중심으로 재난 감시와 재난 징후 조기 포착에 주력하게 된다.

대구시 박종률 사회재난과장은 "재난 취약지인 주택 밀집지역의 화재나 폭우, 대설 등으로 인한 교통마비, 교량이나 저지대 침수 등 자연재해가 우려될 경우 신속히 재난상황을 포착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최근 구축이 완료돼 운영 중인 민원·제안·콜 통합관리시스템(두드리소)과도 연계해 재난 관련 민원을 신속히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leajc@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