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제이쓴♥홍현희 아들 준범, 토끼가 먹던 당근 입으로 쏙…"아빠도~"

'슈퍼맨이 돌아왔다' 27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4-02-27 21:16 송고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똥별이' 준범이의 귀여움이 폭발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개그우먼 홍현희 부부의 아들 준범이가 또래 친구들과 나들이를 떠났다. 
이날 제이쓴은 방송인 박슬기, 안무가 배윤정을 불러 공동 육아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동물도 함께 구경한 가운데 준범이가 토끼에게 줄 당근을 본인이 먹어야 한다고 고집해 웃음을 자아냈다. 

실내에 들어온 뒤에도 준범이의 손에는 당근이 있었다. 제이쓴이 한눈을 판 사이 눈치를 보더니 이 당근을 입에 쏙 넣어 폭소를 유발했다. 

제이쓴이 깜짝 놀라 "너 당근 먹었지?"라고 추궁했다. 토끼가 먹던 당근이기 때문에 빼앗으려 했지만 쉽지 않았다. 준범이가 단호하게 고개를 저었다. "당근 좀 내려놓자"라는 아빠의 설득에는 아빠도 먹으라며 건네 웃음을 안겼다. 

이에 제이쓴이 "아빠는 이 당근 안 먹어, 여기 토끼가 갉아 먹었어"라면서 헛웃음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l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