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세계 최초로 선보인 심야 자율주행버스

2023/12/05 00:09 송고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4일 저녁 서울 마포구 합정역에서 심야 자율주행버스 'A21'번이 첫 운행을 시작하고 있다. 심야 A21번의 총 운행 대수는 2대로 1대는 합정역, 1대는 동대문역에서 밤 11시30분에 각각 출발해 70분 간격으로 순환 운행한다. 운행 요일과 시간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평일만 운행하며, 운행 시간은 오후 11시30분부터 다음날 오전 5시10분까지, 안정화 과정을 거치는 기간 동안은 무료로 탑승 가능하며 내년 상반기내 유료로 전환할 계획이다. 2023.12.5/뉴스1 eastse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의료] “의사없어 수술 취소라네요...” 의료 대란 현실화
  • [국회ㆍ정당] 여야 정치권 서울 주요 역사 등에서 설 연휴 귀성 인사
  • [대통령실ㆍ총리실] 尹 대통령, 한동훈과 나란히 서천 화재 현장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