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굳은 표정으로 검찰 나서는 이경재 변호사

2016/10/31 23:58 송고   

(서울=뉴스1) 최현규 기자 = '비선실세' 최순실의 구속방침이 결정된 31일 밤 최씨 측 이경재 변호사가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을 나서고 있다. 검찰은 "최씨가 각종 혐의에 대해 일체 부인해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며 "국외로 도피한 사실이 있는 데다 주민등록상 주소지에 거주하지 않아 도망갈 우려가 있다"고 최씨의 긴급체포 사유를 밝혔다. 2016.10.31/뉴스1 frosted@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날씨ㆍ재해] 5월 중순 맞아?...강원 산간, 대설특보 속 40cm 넘는 눈
  • [사회일반] '알록달록' 도심 물들인 2024 연등행렬
  • [사회일반] 비 와도 '함박웃음'…실내서 만끽한 어린이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