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축구

혈투 앞둔 대한민국과 중국 축구대표팀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2024-06-11 20:10 송고
혈투 앞둔 대한민국과 중국 축구대표팀
김도훈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임시 감독과 브란코 이반코비치 중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인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6차전 대한민국과 중국의 경기에 앞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24.6.11/뉴스1


eastse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