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해양생물자원관, 여수서 유용효소·천연색소 생산 신종 미생물 발견

세계 3종만 보고…“식품·의약품·화장품 등 소재 활용 가치 높아”

(서천=뉴스1) 최형욱 기자 | 2024-06-11 14:03 송고
 유용효소·천연색소 생산 신종 미생물.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제공) / 뉴스1
 유용효소·천연색소 생산 신종 미생물.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제공) / 뉴스1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바이오실용화실 배승섭 박사팀이 전남 여수 바닷가에서 ‘루티모나스’ 속으로 분류되는 신종 미생물을 발견했다고 11일 밝혔다.

루티모나스 속 해양미생물은 유용효소와 천연색소를 만드는 신종 미생물로 지금까지 전 세계에 3종만 보고됐을 정도로 희귀하다.
연구팀은 이번에 발견된 미생물에 ‘루티모나스 지아잔틴니파시엔스’라는 이름을 붙인 뒤 유전체 분석을 통해 눈 건강에 좋은 천연색소 지아잔틴과 알긴산·전분·지방산 분해효소 생산능력이 탁월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루티모나스 지아잔틴니파시엔스가 식품·의약품·화장품 등 소재로써 활용 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연구 성과는 최근 국제미생물분류학회지(IJSEM) 온라인판에도 게재됐다.
최완현 관장은 "국내 토종 희귀 신종 해양미생물을 발견하고 해양바이오 소재로 활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준 데 의미가 있다"며 "이번 연구에서 밝혀진 유전체 정보와 산업적 유용성은 해양바이오 산업화를 위한 원천소재 개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ryu4098@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