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신동엽 "'이효리 레드카펫', 시상식보다 떨려"…이정은과 공감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10일 공개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4-06-10 18:37 송고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방송인 신동엽이 배우 이정은과 '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 만난 일화를 전했다.

10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이하 '짠한형')에서는 배우 이정은, 정은지, 최진혁이 출연, 신동엽과 술을 마시며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짠한형'에서는 드라마 '낮과 밤이 다른 그녀'의 주역 3인방 이정은, 정은지, 최진혁이 함께했다. 이에 신동엽이 '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 만난 이정은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신동엽은 "생방송 시상식은 하나도 안 떨리는데, 노래 부르는 건 생방송도 아닌데 너무 떨렸다"라고 운을 떼며 당시 함께 출연한 이정은의 무대를 대기실에서 보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신동엽은 당시 긴장감에 손을 떠는 이정은을 흉내 내며 "천하의 대배우 이정은도 저렇게 떠는데, 난 그거 보고 마음이 편안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이정은이 당시의 긴장감을 공감하며 "너무 떨려서 혈압이 163까지 올라갔다"라고 덧붙였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