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논산시, 올해 첫 추경 1조2079억 편성…본예산 대비 13%↑

(논산=뉴스1) 최형욱 기자 | 2024-06-10 14:13 송고
 논산시청 전경. / 뉴스1
 논산시청 전경. / 뉴스1

충남 논산시가 10일 올해 첫 추가경정예산안으로 1조2079억 원을 편성, 시의회에 제출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예산안은 본예산 1조688억 원 대비 1391억 원(13.02%) 증가한 규모로 일반회계는 1조1115억 원, 특별회계는 964억 원이다.
예산안에는 탑정호 복합문화관광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한 사업비와 농업·체육 관련 예산 증액분이 반영됐다.

세부적으로는 △탑정호 휴양단지 조성사업 37억 원 △탑정호 어드벤처 키즈파크·물빛정원·생태탐방로 조성사업 용역비 17억 원 △스마트팜 복합단지 조성사업 15억 원 △가축 경매시장 현대화 20억 원 △다목적 체육공원 조성을 위한 보상비 및 용역비 20억 원 △논산사랑 지역화폐 발행지원 22억 원 △백제군사박물관 AI 어린이 상상놀이터 22억 원 △지방하천 및 소하천 정비 43억 원이다.

시 관계자는 “긴축재정 속에서도 민선 8기 현안사업,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예산을 최대한 반영했다”며 “예산안이 의결·확정 되는 대로 계획된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되도록 신속히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추경안은 시의회 심의를 거쳐 오는 28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ryu4098@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