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식약처, 경증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레켐비' 허가

(서울=뉴스1) 여태경 기자 | 2024-05-24 16:03 송고
식품의약품안전처 청사
식품의약품안전처 청사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4일 한국에자이(주)의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신약 '레켐비주'(성분명 레카네맙)를 허가했다고 밝혔다.

알츠하이머병은 비정상적인 뇌 아밀로이드 침착물 등이 뇌에 쌓이면서 뇌 신경세포가 서서히 죽어가는 퇴행성 질환이다.
레켐비주는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경도 인지 장애나 경증 알츠하이머병 환자 치료에서 안전성과 효과성이 확인된 의약품이다. 알츠하이머병의 유력한 원인으로 알려진 뇌 아밀로이드 침착물을 감소시켜 인지기능 소실 등 질병 진행을 늦추는 효과가 있다.

다만, 중등도 이상으로 진행된 알츠하이머병 환자에 대한 효과와 안전성은 확인되지 않았다.

식약처는 "환자가 알츠하이머병 치료제를 신속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보험약가 평가 기간을 줄이기 위해 레켐비주 허가에 앞서 안전성·유효성 심사 결과를 심평원과 미리 공유했다"고 밝혔다.



haru@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