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우리금융, 타타모터스와 인도·동남아 시장 공동 진출

(서울=뉴스1) 공준호 기자 | 2024-05-16 17:35 송고
우리금융그룹(회장 임종룡)은 16일 회현동 본사에서 타타모터스와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임종룡 우리금융그룹 회장(왼쪽)과 기리쉬 와그 타타모터스 최고경영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우리금융그룹 제공)
우리금융그룹(회장 임종룡)은 16일 회현동 본사에서 타타모터스와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임종룡 우리금융그룹 회장(왼쪽)과 기리쉬 와그 타타모터스 최고경영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우리금융그룹 제공)

우리금융그룹이 인도 국민기업 타타모터스와 제휴를 맺고 인도 등 글로벌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낸다.

16일 우리금융은 회현동 본사에서 임종룡 회장과 타타모터스 최고 경영자 겸 타타대우상용차 회장인 기리쉬 와그를 비롯한 여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양사 간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타타모터스는 1868년 설립한 인도 대표 기업 타다그룹의 주력 계열사다. 현재 △영국 △한국 △태국 △남아프리카공화국 △인도네시아를 비롯해 △중동 △라틴아메리카 △남아시아지역협력연합국가 등으로 글로벌 사업을 적극 확대하고 있다.

우리금융은 계열사인 우리금융캐피탈을 통해 타타모터스와 협력 관계를 이어왔다. 지난해 12월 우리금융캐피탈은 타타대우상용차와 '전략적 전속금융 계약'을 체결하고 타타대우상용차 특화 금융 상품도 출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금융은 타타모터스와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글로벌 사업 영역을 더욱 확장할 계획이다.
우선 양사는 우리금융이 진출한 인도,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주요 국가를 중심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협력에 나선다. 또한, 기존 국내 자동차금융 부문에 집중된 협업 분야를 타타모터스 관계사와 벤더사까지 포함시켜 타타모터스의 글로벌 금융파트너 역할을 강화하기로 했다.

임종룡 우리금융 회장은 "인도에는 ‘우리는 타타의 소금을 먹는다’는 관용구가 있을 만큼 타타그룹에 대한 인도 국민의 성원과 신뢰가 높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우리금융과 타타모터스의 협력은 양사의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의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zer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