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메디오젠, 마이크로바이옴과 기능성 유산균 전주기 사업 협력

연구 개발부터 유통 채널 확보 등 사업 협약

(서울=뉴스1) 김태환 기자 | 2024-05-14 16:27 송고
홍준호 메디오젠 홍준호 대표(오른쪽)와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변지영 대표가 14일 ㈜마이크로바이옴 본사에서 진행된 마이크로바이옴 전주기 사업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메디오젠 제공
홍준호 메디오젠 홍준호 대표(오른쪽)와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변지영 대표가 14일 ㈜마이크로바이옴 본사에서 진행된 마이크로바이옴 전주기 사업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메디오젠 제공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생산 1위 기업 메디오젠과 주식회사 마이크로바이옴이 마이크로바이옴(장 내 미생물 균총) 기술을 바탕으로 기능성 유산균 전주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서울 구로구 지하이시티 ㈜마이크로바이옴 본사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식에는 홍준호 메디오젠 대표와 변지영 (주)마이크로바이옴 대표를 비롯한 양사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규 기능성 유산균 연구∙개발을 위한 기관·기업 등과의 협력 △균주 활용을 통한 다양한 제품 개발 △국내외 유통채널 확보를 통해 가격경쟁 우위 확보 등 자체 기술력을 바탕으로 유산균 전주기 공동사업에 시너지를 도모할 예정이다.

메디오젠은 프로바이오틱스 국내 최대 원료 및 완제품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ODM(제조자개발생산) 1위 전문기업이다. 충북 충주와 제천에 국내 최초 마이크로바이옴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또 주식회사 마이크로바이옴은 다양한 기능성 특허 균주를 보유한 회사다. 신규 기능성 유산균 연구개발을 통해 기능성 유산균, 대사산물을 이용한 건강기능식품과 일반 가공식품 원료 및 완제품 판매를 하고 있다.
홍준호 메디오젠 대표는 "인체 마이크로바이옴이 다양한 질병과 긴밀한 관계가 확인되면서 건강의 핵심으로 자리 잡은 가운데 비만, 피부 등과 같은 기능성 유산균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변지영 마이크로바이옴 대표는 "보유하고 있는 글루텐 분해 유산균과 항비만균주, 항염증균주 등 특화 제품 개발과 함께 양사의 장점을 최대한 살려 향후 미국 및 글로벌시장 진출까지 메디오젠과 긴밀하게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cal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