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올바이오파마, 1Q 매출액 341억원…영업익 '흑자' 전환

2분기 중 안구건조증 임상3상 등 연구개발 진행

(서울=뉴스1) 김태환 기자 | 2024-04-30 16:14 송고
© News1 DB
© News1 DB

한올바이오파마(009420)는 30일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1분기 매출액이 341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288억원 대비 18.4%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억 2000만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올 1분기에는 의약품 매출이 약 19% 증가한 287억 원을 기록해 전체 매출 증가를 견인했다. 프로바이오틱스 의약품 '바이오탑', 전립선암 및 중추성 성조숙증 치료제 '엘리가드', 비흡수성 항생제 ‘노르믹스’ 등이 주요 판매 품목이다.  
정승원 한올바이오파마 대표는 "기술료 매출에 더해 국내 의약품 판매가 지속 성장하며 1분기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며 "안구건조증 임상 3상과 현재 진행 중인 임상 과제를 차질없이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올바이오파마는 올 2분기에 안구건조증 치료제 'HL036'의 새로운 임상3상(임상명: VELOS-4)을 시작한다. 지난 해 VELOS-3 임상에서 의미있는 결과를 보인 셔머테스트(Schirmer Test)를 중점으로 임상 디자인을 재구성해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 진행하고 있는 파킨슨병 치료제 HL192의 임상1상과 관련해서는 하반기 중 탑라인(top-line) 결과를 공개한다.



cal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