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형부한테 언니 뺏어 옴" 다비치 강민경, 이해리와 여전한 우정 '훈훈' [N컷]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4-04-14 08:28 송고
강민경 인스타그램
강민경 인스타그램
듀오 다비치가 우정을 자랑했다.

13일 강민경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오늘 하루 형부한테 언니 뺏어 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민경이 같은 다비치 멤버 이해리와 함께 포토 부스 안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트렌치코트 안에 같이 들어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두 사람의 익살스러움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다비치는 지난달 신곡 '너의 편이 돼 줄게'를 발매했으며, 이후 웨이크원과 전속계약을 종료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