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풍자 "성형수술할 때 코끼리 마취제 썼다더라"…멤버들 불신

25일 '덩치 서바이벌-먹찌빠' 방송

(서울=뉴스1) 강현명 기자 | 2024-02-25 17:12 송고 | 2024-02-25 18:14 최종수정
  SBS '먹찌빠' 방송화면 갈무리  
  SBS '먹찌빠' 방송화면 갈무리  

방송인 풍자가 성형수술 마취 에피소드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덩치 서바이벌-먹찌빠'(이하 '먹찌빠')에는 '먹찌빠' 멤버들의 건강검진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이날 신동은 서장훈에게 "무게별로 마취제를 넣는데 키가 크면 마취제를 더 넣냐"고 물었다. 이에 서장훈은 "아무래도 무게에 따라 더 넣지 않겠냐"고 대답했다. 마취제 이야기에 풍자는 "나 성형할 때 의사 선생님이 웃으면서 '코끼리 마취제 썼다. 이 정도면 코끼리 쓰러진다'고 하더라"라고 하며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먹찌빠' 멤버들이 모두 말도 안 된다는 듯이 웃자, 풍자는 "나도 웃는 말로 '정말이냐?'고 물었는데 '진짜'라고 했다"고 말하며 멤버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이후 풍자는 아플 때 죽을 여덟 통을 먹는다고 밝혀 또 한 번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wisek@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