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

제주삼다수, 환경부 주관 폭염대응 취약계층 지원 동참

제주삼다수 그린 2L 제품 1만4000여병 지원

(서울=뉴스1) 이주현 기자 | 2022-06-23 09:31 송고
2022 폭염 영향 취약계층 지원사업 단체사진(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제공) © 뉴스1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환경부와 함께 취약계층의 폭염대응 지원에 나선다.

제주삼다수는 환경부,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가 주관하는 폭염 대응을 위한 취약계층 지원 사업에 3년 연속 참여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등 폭염에 취약한 주민을 위해 제주삼다수 그린(2ℓ) 1만4000여병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본격적인 폭염 발생 전 무더위에 즉각적인 대응이 어려운 가구를 대상으로 대응력 강화를 위한 물품을 전달하고 냉방시설 설치 및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22일 충청남도 아산시청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고운봉 제주개발공사 공공사업이사를 비롯해 유제철 환경부 차관, 이우균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 대표, 오세현 아산시장 등 관계 기관 및 후원 기업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환경부와 기관∙기업들은 기후위기에 직면한 상황을 인식하고 해결을 위해 노력하며 취약계층 지원에 공동 노력키로 했다.

이날 행사는 전달식과 더불어 개별 세대 방문과 냉방시설 설치도 함께 진행됐다. 취약가구를 방문해 창문형 에어컨 설치 및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당부하고, 지역 어린이집에 설치된 쿨루프, 벽체 차∙단열 시설을 점검했다. 이어 버스 환승센터의 폭염대응 시설 점검이 이뤄졌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때이른 더위와 극심한 가뭄에 전국 곳곳이 피해를 입고 있어 주요 재난재해 지역에 삼다수를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제주삼다수와 함께 국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보내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jhjh13@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