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부산ㆍ경남

부산시, 지·산·학 협력 강화 위한 '오픈캠퍼스 미팅' 개최

세 번째 개최지로 신라대학 선정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2021-10-12 09:40 송고
박형준 부산시장 © News1 DB

부산시는 12일 오후 3시30분 신라대학교에서 미래 유망산업 선도를 위한 시와 대학의 역할을 주제로 '오픈캠퍼스 미팅'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픈캠퍼스 미팅은 박형준 부산시장이 직접 대학을 찾아 학생, 기업관계자 등과 만나 지‧산‧학 협업 강화와 대학의 혁신 유도를 통한 지속 가능한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한 토론행사로, 지난 6월 동의과학대, 9월 부경대에 이어 세 번째로 신라대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에서는 미래 유망산업과 연계한 대학의 혁신 비전을 제시하고 △반려동물 산업 육성 △대형 서버 및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및 전문 소프트웨어(SW) 인력양성 △전문 항공인력 양성 및 항공 소재부품 기술개발 등 항공산업 육성 방안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토론에는 박 시장을 비롯해 대학 관계자, 반려견 동반카페 ㈜DHNG 간절마당 김실비아 대표, 한국애견협회 최용 부산지회장, 건강기능식품 전문 회사 ㈜J&H Bio 하현주 이사, 에어부산 김해공항 지상조업사 ㈜비에이에스 백형신 대표이사, 교원창업기업 ㈜한국리포좀 김안드레 교수, 학생 창업자 등이 참석한다.

박 시장은 "대학이 처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산‧학 협력을 강조하고 있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대학의 자체적인 혁신 의지"라며 "동남권 최초 항공 특성화 단과대학을 설립하고, 반려동물학과 등 유망산업 연계 학과를 신설하는 등 자기 주도적인 혁신을 이어 가고 있는 신라대학교의 노력이 결실을 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박 시장의 핵심 공약인 '산학협력 혁신도시 조성'을 위해 지난 8월 지산학 총괄 플랫폼인 지산학협력센터를 개소해 기업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cheg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