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알마덴디자인리서치, 2019년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 ‘최우수’ S등급 획득

거쳐간 예비창업자만 360명…수료 후에도 지속적 성장 지원
4월3일까지 2020년도 실전창업교육 1기 교육생 선착순 모집

(서울=뉴스1) 김수정 기자 | 2020-03-23 09:24 송고
2019년 실전창업교육 교육현장 사진.(사진제공=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 뉴스1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준,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의 ‘2019년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평가’에서 공동주관사인 알마덴디자인리서치와 함께 최우수 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실전창업교육은 혁신 기술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창업자의 비즈니스 모델 수립 및 사업계획 도출을 지원해 준비된 기술창업자를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전국 11개 주관기관이 있으며, 경기혁신센터는 알마덴디자인리서치와 공동으로 실전창업교육을 주관하고 있다.

경기혁신센터는 지난해 4월부터 올해 1월까지 2019년도 실전창업교육 1기 175명, 2기 185명 총 360명의 예비창업자를 모집해 기수별 85시간의 실전창업교육과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그중 35명의 우수예비창업자를 선발해 각 1천만원 이내의 MVP 제작비와 고객검증, 비즈니스 모델 검증을 지원했다.

특히 알마덴디자인리서치의 컨설팅 역량과 경기혁신센터의 창업지원 인프라를 결합, 아이디어 개발, 비즈니스 모델 수립, 린 스타트업으로 이어지는 합작 모델을 구축했다. 교육생들은 전담 퍼실리테이터 및 경기혁신센터 선배 기업의 멘토링을 받으며, 수료 이후에도 지속적인 네트워킹과 멘토링뿐 아니라 예비창업패키지, 글로벌 특화 창업지원 프로그램 등 경기혁신센터 주관 창업지원 사업을 연계 받을 수 있다.

그 결과, 지난해 실전창업교육 수료생 가운데 창업 13건, 정부지원사업 수주 13건, 대회 수상 8건 등의 성과를 거뒀으며, 이번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평가에서 알마덴디자인리서치와 함께 최우수 등급인 S등급을 획득, 그 역량을 검증받게 되었다.

경기혁신센터 글로벌인큐베이션본부 이영탁 본부장은 “실전창업교육 운영을 통해 우수한 예비창업자를 육성하여 지역사회 창업생태계의 토양을 다지고 저변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혁신센터와 알마덴디자인리서치는 오는 3일까지 2020년 실전창업교육 1기 교육생 120명을 모집한다. 올해는 아마존의 ‘워킹백워드’ 방법론을 적용, 예비창업자들의 최소요건 제품에 대한 검증 및 개선의 빠른 반복을 지원할 예정이다. 'K- 스타트업'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가능하며, 프로그램 상세내용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초기창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nohs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