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RE:TV] '아는 형님' 박진영 "왼쪽 뇌 경동맥 혈관 없는 기형"

(서울=뉴스1) 이승진 기자 | 2019-12-01 06:30 송고 | 2019-12-01 08:01 최종수정
/화면캡처=JTBC '아는형님'© 뉴스1
/화면캡처=JTBC '아는형님'© 뉴스1
박진영 왼쪽 뇌로 피가 올라가는 혈관이 없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11월3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박진영과 트와이스 나연 및 다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아는 형님' 멤버들은 박진영에게 "곡 영감을 어디서 받냐"고 물었다. 이에 박진영은 "비의 '태양을 피하는 방법’은 주차장에서 영감을 얻었다. 자동차 보닛에 모두 햇빛이 비치더라. 그걸 보고 잊고 싶은데 잊지 못하는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떠올랐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박진영에게 곡이 바로 나온다면서 천재성을 인정하냐고 물었다. 

그러자 박진영은 "가수 데뷔하고 처음 정기 검진을 받았는데 갑자기 의사가 심각한 표정으로 입원을 준비시키라고 했다"며 "뇌 경동맥 검사를 했는데 왼쪽 뇌 경동맥 혈관이 없었다"라고 말했다.

박진영은 "태어날 때부터 뇌에 피를 공급해주는 혈관 하나가 없었던 것인데, 그래서 (그간) 어떻게 살았나봤더니 오른쪽으로 올라가는 혈관이 (크기가) 두 배"라며 "오른쪽 뇌로 피가 간 뒤 왼쪽 뇌로 연결돼 이동한 것"이라고 전했다.
박진영은 "뇌가 기형이라는 것을 그때 처음 알게 됐다"며 "보통 우뇌가 창의력하고 관계가 많아서 그게 곡 쓴데 도움이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진영은 건강에는 전혀 이상이 없다는 말도 덧붙였다.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