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원주시, 환경부 저탄소생활 국민대회서 장관표창 수상

(원주=뉴스1) 권혜민 기자 | 2019-11-01 09:05 송고
원주시청사 © News1
강원 원주시는 지난달 31일 전남 여수에서 환경부가 개최한 2019 저탄소생활 실천 국민대회에서 저탄소생활 실천 부문 환경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행구동 기후변화대응교육연구센터와 기후변화홍보관을 운영하면서 다양한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지역 특성을 반영한 정책 연구 사업 추진, 기후변화에 대한 시민 참여 의식을 높이는 캠페인 전개로 지난 3년간 매년 10만여명의 시민과 외부 방문객 참여를 유도해 지속 가능한 시책으로 온실가스 저감에 기여한 평가를 받았다.

시민 참여형 기후변화대응 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4월 지구의 날 기념 기후변화주간 행사, 9월 친환경 교통주간 행사, 저탄소생활 실천 홍보 캠페인 전개 등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역량 강화에 노력한 점도 인정 받았다.

에너지 절약 100만 가구 운동, 산소길 걷기 행사, 빗물 이용시설 설치, 대기환경 개선 자동차 사업, 도로 물청소, 승용차 10부제 등 23개 분야의 온실가스 저감 사업도 중점 추진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기존 시책과 더불어 실생활에서 시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온실가스 저감 실천 방안을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oyanarang@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