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방구석1열' 윤종신 "'싱스트리트' 중 '훔친 듯이 뛰어' 가사 정말 좋았다"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2018-08-17 19:39 송고 | 2018-08-17 19:44 최종수정
JTBC 방구석1열 © News1

'방구석 1열' 윤종신이 영화 '싱스트리트' 속 자신이 좋아하는 가사를 소개했다.

17일 방송한 JTBC 예능 프로그램 '방구석 1열'에서 윤종신과 김이나가 '싱스트리트' 영화 속 인상 깊은 가사를 소개했다.

김이나는 "'뭐든 적당히 하면 안 돼'라는 대사가 인상적이었다. 이제는 약간 요령이 생기면서 적당히 하게 되는 경우가 있는데 그 대사가 정말 마음에 와닿았다"라고

윤종신은 "저는 '훔친 듯이 뛰어'라는 대사가 좋았다. 훔친 다음에 뛰는 게 정말 절박한 순간이다. 그 가사 정말 좋았다"라고 덧붙였다.

변영주 감독은 "'싱스트리트' 노래 가사에서 인상적인 건 자기로 인해서 쓰인 가사인데 '나'로 시작하지 않는다. '우리', '그들'로 시작한다. '나'로부터 시작하는 이야기는 자기연민이나 자기만의 세계에 갇힐수도 있다"라고 이유를 밝혔다.


europa@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