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민주노총 강원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 할 권리를 보장하라”

(원주=뉴스1) 박태순 기자 | 2017-05-01 15:31 송고 | 2017-05-01 15:32 최종수정
1일 오후 강원도 원주역 광장에서 열린 ‘세계노동절 127주년 강원지역 노동자대회’에서 최저임금 1만원, 비정규직 철폐, 재벌체제 해제를 촉구하며 참석자들이 힘차게 구호를 외치고 있다.2017.5.1/뉴스1© News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강원지역본부가 1일 원주역 광장에서 민주노총 핵심 요구인 ‘최저임금 1만원·비정규직 철폐·재벌체제 해체 등을 촉구하며 투쟁에 나섰다. 

지역본부는 “올해는 1987년 노동자 대투쟁 30주년이 되는 해”라며 “적폐청산, 사회대개혁, 노동의 권리를 실현할 촛불대선임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이어 “노동자 대투쟁 30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노동현실을 폭로하고 민주노총의 4대 핵심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멈추지 않겠다”며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 할 권리를 보장하도록 투쟁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유재춘 강원지역본부장은 “노동이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금도 외치고 있다. 6월30일 사회적 총파업을 반드시 이룰 수 있도록 끝까지 투쟁할 것이다”고 말했다.


big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