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박찬숙 전 감독 "어려움 같이 나눌 사람은 문재인"

민주당 국방안보유세단 1일 원주 유세

(원주=뉴스1) 권혜민 기자 | 2017-05-01 11:49 송고
박찬숙 전 여자농구국가대표팀 감독과 곽선옥 전 배구 국가대표 선수가 1일 강원 원주시 원일로 중앙시장 일대를 찾아 기호1번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지지를 호소하는 유세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찬숙 전 감독은 "힘들 때 같이 힘들고 어려울 때 같이 어려움을 나눌 수 있는 사람이 바로 기호 1번 문재인"이라며 지원유세를 펼쳤다.2017.5.1/뉴스1 © News1 권혜민 기자


박찬숙 전 여자농구 국가대표 감독을 단장으로 한 더불어민주당 국방안보유세단 지원3팀이 1일 강원 원주시에서 문재인 후보 지지 유세를 펼쳤다.

박 전 감독과 곽선옥 전 배구 국가대표 선수는 이날 원주 중앙시장 일대를 찾아 송기헌 국회의원과 함께 상인들을 대상으로 기호1번 문재인 알리기에 나섰다.

박찬숙 전 감독은 "힘들 때 같이 힘들고 어려울 때 같이 어려움을 나눌 수 있는 사람이 바로 기호 1번 문재인이다. 정말 힘들 때 (국민들에게) 용기를 줄 수 있는 것이 스포츠인들인데 지금 체육회와 스포츠계는 힘이 빠져 있다. 힘과 용기를 줄 수 있는 사람이 문재인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을 대한민국 답게 만들 수 있는 문재인을 지지해달라"고 시민들에게 호소했다.

곽선옥 선수도 "오늘 문재인 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내려왔다. 여러분들께서 같이 지원해 달라"고 유세를 했다.


hoyanar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