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안희정 "헌재, 탄핵일정 늦추려는 朴꼼수 단호 대처해야"

"국민명령에 조속히 응답해야…촛불민심 못 거슬러"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2017-02-07 17:49 송고
안희정 충남지사가 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17 대선 관련 복지국가 대토론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7.2.7/뉴스1 © News1 손형주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7일 "헌법재판소는 무리한 증인신청으로 탄핵일정을 늦추려는 박근혜 대통령 측 꼼수에 단호히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탄핵시계는 절대 멈춰서는 안 된다'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안 지사는 "적폐청산과 정의 실현을 외치는 국민의 엄중한 명령에 헌재가 충실히, 그리고 조속히 응답해줘야 한다"며 "국정농단의 책임자인 박근혜 대통령은 민심을 이기려 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시간끌기 전술 등 탄핵기각을 위한 어떠한 시도도 촛불민심을 거스를 수 없다는 것을 잊지 말라"고 언급했다.


smi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