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이재명 "김부겸 불출마, 아쉽지만 그 메시지 울림 지속될 것"

(서울=뉴스1) 김현 기자, 양은하 기자 | 2017-02-07 15:50 송고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에 나선 이재명 성남시장이 7일 오후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11차 변론이 진행 중인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 대통령에 대한 '2월 탄핵'을 촉구하고 있다. 2017.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대선주자인 이재명 성남시장은 7일 자당 김부겸 의원의 대선불출마 선언과 관련해 "그 메시지의 울림은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김 의원은) 지역주의 극복의 상징"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우리 당 통합정치의 상징이신 분과 멋진 경쟁을 하고 싶었다. 많이 아쉽다"면서 "지역주의를 극복하고 야권연합 공동정부를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시장은 중도하차한 박원순 서울시장 및 김 의원과 함께 야권 공동정부 구성을 주장한 바 있다.


gayunlov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