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구ㆍ경북

안철수 "거국내각 반대…여야 합의 권한 총리 뽑아야"

(대구ㆍ경북=뉴스1) 피재윤 기자 | 2016-10-31 22:20 송고 | 2016-10-31 22:36 최종수정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가 31일 경북대 상주캠퍼스 애일당에서 '4차 산업혁명과 청년 미래 일자리'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2016.10.31/뉴스1 © News1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가 31일 경북대 상주캠퍼스 애일당에서 "거국내각은 모든 정치인이 다 모여 서로 협상하다보면 시간만 걸리고 이견만 표출된다"고 반대 입장을 밝혔다.

안 전 대표는 대신 "국가가 굉장히 위급한 상황이므로 여야 합의로 총리를 우선 뽑자"며 "대통령은 모든 것을 내려놓고 권한을 내각에 넘기겠다는 약속을 국민들에게 해야 한다"고도 했다.

이어 "현재의 사태를 어떻게 처리할 것인지도 밝혀야 되는데 가장 먼저 해야 될 일은 총리 해임"이라며 "총리가 바뀌지 않은 상태에서는 아무것도 되질 않는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현재 대통령이 해야 할 일은 (최순실 관련) 진상규명 의지와 향후 대처 방안에 대해 밝히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진상규명 의지에 대해서는 대통령이 수사에 적극 협조하고 진실을 밝히겠다고 국민들 앞에 약속해야 한다"며 "그것이 기본"이라고 지적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경북대 상주캠퍼스 학생들을 상대로 '4차 산업혁명과 청년 미래 일자리'를 주제로 강연했다.


ssanae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