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강원

강원 비상시국 “최순실 게이트, 박근혜 대통령 하야하라”

(춘천=뉴스1) 박하림 기자 | 2016-10-31 14:07 송고
31일 오전 강원도 춘천시 강원도청 앞에서 열린 강원지역 비상시국선언 기자회견에서 강원지역 비상시국선언 참가단체 일동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6.10.31/뉴스1 © News1 박하림 기자

‘비선실세’ 최순실 사태로 국정이 어수선한 가운데 강원지역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강원지역 비상시국선언 참가단체 일동은 31일 강원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의 국정농단은 헌법정신을 파괴한 범죄행위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기자회견은 최순실이 국가기밀, 통일·외교·안보정책, 공직인사 등 청와대로부터 사전에 일일이 보고를 받으며 국정운영에 깊숙하게 개입했다는 의혹으로, 이에 관여된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기 위해 개최됐다.

일동은 “헌법을 수호하고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의무를 저버린 대통령에게 더 이상 국정의 책임을 맡길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날 시국선언을 시작으로 박근혜 정권퇴진 투쟁을 전국적으로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rimr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