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강남구 "도슨트와 함께 신사·압구정·청담 갤러리 도보 투어해요"

강남아트 갤러리 투어 월 2회 상시 운영

(서울=뉴스1) 이설 기자 | 2024-06-07 10:53 송고
지난달 24일 열린 강남아트 갤러리 투어.(강남구청 제공)
지난달 24일 열린 강남아트 갤러리 투어.(강남구청 제공)

서울 강남구가 전문가와 함께 3~4곳의 갤러리를 산책하며 전시를 관람하는 '강남아트 갤러리 투어'를 상시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강남아트는 관내 180여개의 갤러리를 비롯해 미술관, 박물관, 기업과 협업해 전시 투어, 기획전 등을 운영하는 문화예술에 특화된 관광 콘텐츠다. 
강남아트 프로그램 중 하나인 갤러리 투어는 그동안 글로벌 아트페어와 연계해 신사, 압구정, 청담동의 여러 갤러리를 방문하는 스탬프 투어 중심으로 진행해왔다. 올해는 아트페어가 없는 기간에도 소규모의 관람객들이 전시를 더 가까이 즐길 수 있는 도슨트 투어를 운영한다.

지난달 첫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앞으로 월 2회 상시 진행할 계획이다. 지난달 24일 진행한 투어에서는 2시간 동안 도산공원 근처의 코리아나미술관, 아뜰리에에르메스, 오페라갤러리, 페로탕, 갤러리나우, 호림박물관 등을 방문했다. 

투어 갤러리는 그달의 전시 여건에 따라 바뀐다. 각 프로그램은 30명씩 선착순 접수하며 투어 안내와 사전 예약은 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강남에는 우리나라 전통 화랑부터 세계 유명 화랑들이 자리 잡고 있어 문화예술을 즐기기에 좋은 여건을 갖췄다"며 "구민과 관람객에게 강남에서 열리는 전시를 특별하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sseo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