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신아영 "통장만 7~8개"…금융업 남편도 모르는 잔고 공개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2-07-03 20:33 송고 | 2022-07-04 09:34 최종수정
KBS 2TV 제공 © 뉴스1

방송인 신아영이 금융업에 종사하는 남편도 모르는 통장 잔고를 최초 공개한다.

3일 밤 9시20분 방송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 신아영은 통장만 7~8개로 그중 비상금 통장의 잔고를 공개해 데프콘과 슈카의 극찬을 받는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급여통장, 비상금통장, 공과금통장 등 종류별 통장이 7~8개라고 밝힌 신아영은 "결혼할 때 남편과 경제적 독립성을 지키기로 약속해 재산은 각자 관리해서 내 잔고를 남편이 전혀 모른다"라고 말한 후 자신의 통장 중 소소한 금액이라며 비상금 통장의 잔고를 공개했다.

이에 잔고를 확인한 데프콘은 "이 금액이 소소하다고요?"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잔잔한 미소를 띠며 여유롭게 지켜보던 신아영은 "제 비상금 (서)은광씨보다 업이에요? 다운이에요?"라고 물어 지난 회 '잔고굴욕'을 겪었던 서은광의 식은땀을 흐르게 했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신아영과 서은광의 공통점도 발견되었는데 그것은 바로 마의 2020년을 겪었다는 것. 신아영은 "2020년에 테마주를 시작했었다"라며 "처음에는 2배 올라서 '어머 어머 어머' 이랬는데 그것을 그대로 다른 주식에 투자했다가 지금 털지도 못하고 있다, 집에 도둑이 든 느낌, 집에 갔더니 가방이 없어져 있는 상황이다"라고 말해 모두의 급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이에 서은광은 "여기 힐링(치유) 프로그램이에요"라며 격한 동료애를 드러냈다는 후문. 2020 아픔으로 하나된 모습에 데프콘은 "여기 모두 2020년이에요"라며 즉석에서 '팀 2020'을 발족하기에 이르렀다고 한다.

모두의 격한 공감을 불러일으킨 '2020년 아픔'으로 하나된 '불나방 소셜투자클럽'의 생생한 재테크 간증 모습은 오늘 본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자본주의학교'는 매주 일요일 밤 9시20분 방송된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