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전ㆍ충남

KISTI, 사이버안보 AI학습데이터 기술 민간기업에 이전

고품질 학습데이터 구축과 최적 알고리즘 자동추천

(대전=뉴스1) 심영석 기자 | 2021-11-02 12:18 송고
KISTI 및 ㈜윈스 관계자들이 기술이전 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뉴스1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이 ‘사이버안보 분야 고품질 AI 학습데이터 구축 및 최적 알고리즘 자동추천 기술’을 개발, 민간기업에 기술이전 했다.

2일 KISTI에 따르면 보안 솔루션 개발 전문기업 ㈜윈스(대표 김대연)에 이전된 기술은 보안로그를 자동으로 처리해 신뢰성과 일관성이 보장된 고품질의 학습데이터 구축이 가능하다.

AI의 성능저하와 직접 연결되는 학습데이터 비일관성 문제를 극복하고 보안전문가의 휴먼에러를 제거하기 위해 유사도 기반 라벨링 정보 검증 및 보정 기술이 탑재돼 있다.

또, 이 기술은 수많은 AI 알고리즘 중에서 사용자 환경과 목적에 최적화된 알고리즘을 자동으로 추천해 준다.

기존에 수동으로 수행되던 알고리즘 선정과정의 비효율성, 과다한 소요시간 및 시행착오 문제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KISTI 과학기술사이버안전센터 송중석 센터장은 “이 기술은 사회이슈를 악용한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지능형 지속 공격)대응 등 다양한 사이버안보 분야에서 실용성과 성능이 보장된 AI 기술개발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m503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