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잔나비 장경준, 오늘 비연예인과 비공개 결혼 "힘이 돼준 친구"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0-08-08 06:00 송고
잔나비 장경준 © 뉴스1 김진환 기자
밴드 잔나비 베이시스트 장경준(28)이 결혼식을 올린다.

장경준은 8일 모처에서 비연예인과 결혼한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지난 6월 장경준은 "저는 오랜 시간을 친구로, 또 오랜 시간을 연인으로 지내온 사람이 있다. 그 친구와 오랜 기간 교제 끝에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며 "제가 힘들 때 제게 힘이 되어준 감사한 친구다. 앞으로 제 앞에 일어날 많은 일들을 함께 하고 싶다는 생각에 결혼을 결심하게 됐고, 8월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결혼 소감을 직접 밝혔다.

결혼 소식을 알린 장경준은 현재 악플로 인해 활동 휴식기를 갖고 있다. 앞서 6월 소속사 관계자는 "장경준이 (악성 댓글로) 많이 힘들어 해서 (개인적으로) 활동을 잠시 쉬어간다"라며 "3집에는 참여를 못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잔나비 리더 최정훈도 장경준이 악성 댓글로 힘들어했다고 전하며 ""경준이가 조금의 시간을 달라는 이야기를 전해왔는데 더 이상 다독이는 것도 불가능이라 생각하고 친구로서도 그래선 안 된다 생각해서 경준이에게 휴식의 시간을 주기로 했다"며 "3집 앨범에서는 경준이의 베이스 소리는 아마 못 들으실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법적 대응도 예고했다.

한편 장경준은 2012년 밴드 잔나비를 결성 후 2014년 디지털 싱글 '로켓트'로 정식 데뷔했다. 지난해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 등의 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