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투자자 암호화폐 보호"…비트소닉, 삼성화재 보험계약 체결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2020-03-25 14:48 송고
비트소닉 로고 (비트소닉 제공) © 뉴스1

암호화폐 거래사이트 '비트소닉'은 개인정보 및 투자자 개인 자산 보호 강화를 위해 삼성화재와 보험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비트소닉은 최근 투자자 개인 자산 보호를 위해 투자자 개인정보보호 배상 책임에 대한 보험 시스템을 도입했다. 앞으로 비트소닉을 통해 암호화폐를 사고 파는 투자자들은 비트소닉이 보관 및 관리하는 개인정보가 해킹 및 외부로 유출됐을 경우, 배상책임 보험을 통해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비트소닉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자금세탁방지(AML)를 준수하기 위해 지난해 블록체인 보안개발사 '쿨비트'(CoolBitX)와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국내 합작법인 설립도 추진 중이다.

비트소닉 관계자는 "최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특정금융정보법을 준수하기 위해 자금세탁방지 시스템 도입 등 고객 자산 보호 강화 및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ISO 27001등 필요한 정보보안 인증 절차도 함께 진행 중"이라며 "고객 자산 보호를 위한 시스템 강화도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hwayeo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