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서울·부산 이어 광역의원·기초단체장까지…국민의힘 '압승'

재보선 21개 선거구 중 15곳 '압승'…민주당은 호남 4곳서만 승리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2021-04-08 07:39 송고
서동욱 국민의힘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 후보가 7일 오후 울산 남구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해지자 부인과 함께 꽃목걸이를 목에 걸고 환호하고 있다. 2021.4.7/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정권 심판' 바람 속에서 치러진 4·7 재보궐선거가 보수 야권의 '압승'으로 막을 내렸다. 국민의힘은 서울·부산시장에 이어 기초단체장·광역의원 재보궐선거까지 '싹쓸이'하다시피 했다. 더불어민주당은 호남지역 선거구 4곳을 지키는 데 그쳤다.

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7일 재보선 21개 선거구 중 15곳에서 승리했다.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는 서동욱 국민의힘 후보가 63.73% 득표율을 얻어 김석겸 민주당 후보(22.15%)에 압승을 거뒀다.

4파전으로 치러진 경남 의령군수 재선거는 44.33% 득표율을 기록한 오태완 국민의힘 후보가 김충규 민주당 후보(29.87%)를 꺾었다.

8개 광역의원선거와 9개 기초의원 선거도 국민의힘 후보가 승리했다. 민주당은 전라남도 보성·순천·고흥군과 전라북도 김제시 4곳을 제외하고는 국민의힘에 참패했다. 함양군 경남도의원 보궐선거와 경남 의령군 '다선거구' 군의원 보궐선거에서는 무소속 후보가 당선됐다.

구체적으로 시·도의회의원 선거에서는 △서울 강북 이종환(50.75%) △경기 구리 백현종(54.86%) △충북 보은 원갑희(41.16%) △경남 고성 백수명(56.57%) △경남 의령 손태영(61.76%) 5명의 국민의힘 후보가 당선됐다. 민주당은 △전남 순천 한춘옥(64.79%) △전남 고흥 박선준(53.34%) 2명의 후보가 승리했다.

구·시·군의회의원 선거에서는 △서울 영등포 차인영(59.19%) △서울 송파 김순애(62.96%) △울산 울주 박기홍(61.38%) △경기 파주 박수연(49.04%) △충남 예산 홍원표(41.41%) △경남 함안 황철용 (74.34%) 6명의 국민의힘 후보가 승리했다. 민주당은 전북 김제시나선거구 김승일 후보와 전남 보성군다선거구 조영남 후보가 각각 46.73%, 45.12%를 얻어 당선됐다.


dongchoi8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