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구혜선, 이외수 쾌차 기원 "존경하는 예술가·영원한 벗…사랑합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10-03 09:17 송고
구혜선 인스타그램 © 뉴스1

배우 구혜선이 소설가 이외수의 빠른 쾌유를 기원했다.

구혜선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늘 저를 구선녀라 불러주시던 어여쁘신 이외수 선생님"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한결같이 저를 존중해주시고 용서해주신 선생님. 존경하는 예술가이자 저의 영원한 벗인 이외수 선생님. 사랑합니다. 쾌차하셔야 해요"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쇼트커트 헤어스타일의 구혜선이 이외수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이외수와 대화를 나누는가 하면 그가 지켜보는 앞에서 그림을 그리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외수는 지난 3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투병 중이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