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구본환 사장 "사퇴 요구를 받았지만, 명분은 없다"

2020/09/16 15:45 송고   

(인천공항=뉴스1) 송원영 기자 =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16일 인천공항공사 대강당에서 정부의 사장 해임 추진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이날 구 사장은 "올해 9월초 국토부 고위 관계자와 대화를 하면서 자진 사퇴를 요구 받았다"며 "당시 내가 왜 나가야 하는지 사퇴의 명분을 들어봤지만, 태풍 미탁 북상 당시 법인카드 사용, 직원 직위해제 두가지 뿐이었고, 이것으로 해임을 한다고 하니 당혹스러웠다"고 말했다. 2020.9.16/뉴스1 pho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