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김철호 신임 국립극장장 "국립극장은 전통의 현재를 만드는 곳"

2018/11/08 14:24 송고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김철호 신임 제34대 국립극장장이 8일 서울 광화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립극장은 전통의 현재를 만드는 곳"이라고 말했다. 김 국립극장장은 지난 9월21일자로 임명됐으며, 임기는 2021년까지 3년이다.2018.11.8/뉴스1 ar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사회일반] 청와대 영빈관·춘추관 내부도 일반 공개시작
  • [청와대] 바이든 미 대통령, 한국 도착…2박3일 일정
  • [유럽] 칸국제영화제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