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윤석열 43.8% vs 이재명 39.6%…오차범위 내 접전

미디어리서치 OBS 의뢰 조사…심상정 5.2%·안철수 2.7%
양자대결에서는 윤석열 46.5% vs 이재명 41.2%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2021-11-25 20:37 송고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가 25일 나왔다.

미디어리서치가 OBS 의뢰로 지난 23일과 24일 전국 성인 1006명에게 '내년 대통령 선거에서 누구에게 투표하시겠습니까' 등 대선 후보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를 벌인 결과, 윤 후보가 43.8%, 이 후보가 39.6%로 나타났다.

이어 심상정 정의당 후보가 5.2%,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2.7%로 나타났다.

윤 후보와 이 후보의 지지율 격차는 지난 조사에 비해 크게 줄어 오차범위 내까지 좁혀졌다.

같은 기관의 지난 11월 2주차 진행된 여론조사를 보면 윤 후보는 47.6%를 기록했고 이 후보 지지율은 35.4%였지만 이번 조사에서 오차범위 내로 좁혀진 것이다.

이번 조사의 윤 후보와 이 후보의 양자 대결에선 윤 후보는 46.5%, 이 후보는 41.2%로 나타났다. 지지후보 없음이란 응답은 10.1%였고, 잘 모른다는 답변은 2.2%였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이며,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m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