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뉴스1 PICK]이재명, 추미애와 원팀회동…"더 큰 고개 함께 넘자"

이낙연·정세균 이어 추미애도 회동…김두관·박용진 회동도 조율 중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2021-10-27 13:25 송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며 악수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가진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의 오찬 회동에 앞서 나란히 입장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27일 경선주자였던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고 내년 3월 대선 승리를 다짐했다.

이 후보와 추 전 장관은 이날 여의도의 한 중식점에서 만나 지난 경선 과정을 회상하고 4기 민주 정부 창출 방안을 협의했다.

이 후보는 "제가 다 감당할 수 있을지 걱정되니까 장관께서 같이 해주시고 많이 도와달라"면서 "선대위 구성도 그렇고 이제 (경선이라는) 작은 고개를 같이 넘었는데 더 큰 고개를 더 협력적으로 잘 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추 전 장관은 "그런 용광로 선대위를 다시 한 번 상기하면서 지금은 더 크게 일을 하셔야 할 것 같다"며 "하여튼 최선을 다해서 돕겠다"고 화답했다. 추 전 장관은 또 "경선 때 생업을 접어두고 나오셔서 (민주당을) 열광적으로 응원해주신 분들의 마음을 헤아려야 한다"면서 "우리가 그분들을 어떻게 대변해줄 수 있을까 (하는 고민을) 성심성의껏 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오른쪽)와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안국동의 한 찻집 앞에서 회동 전 손을 맞잡고 있다. 2021.10.24/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예비후보(오른쪽)가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한정식집 앞에서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안내하고 있다. 2021.10.26/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며 악수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며 대화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가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의 오찬 회동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며 대화하고 있다. 2021.10.27/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에 선출된 이재명 경기지사가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서울 지역 경선 및 3차 국민선거인단 투표에서 수락연설을 마친 후 추미애 후보와 인사하고 있다. 이 후보는 서울 지역 경선에서 51.45%를 얻어 누적 득표율 50.29%를 기록, 결선 투표 없이 더불어민주당 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에 선출됐다. 2021.10.10/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오른쪽)가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대선후보 100분 토론에 참석해 추미애 후보와 인사를 하고 있다. 2021.9.14/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newskij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