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울산

UNIST, 동남권 최초 '인공지능 기술 오픈 워크숍' 개최

동남권·서울·경기지역 등 80개 기업 관계자들 참석

(울산=뉴스1) 이윤기 기자 | 2021-09-30 17:09 송고
UNIST는 30일 대학본부 대강당에서 동남권 지역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 오픈 워크숍'을 개최했다.(UNIST 제공)© 뉴스1

UNIST는 30일 대학본부 대강당에서 동남권 지역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 오픈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는 16명의 인공지능 전문 교수들이 참여해 최신 인공지능 기술 동향과 UNIST의 연구 성과를 소개했다.

워크숍은 인공지능 핵심(AI Core) 기술, 인공지능 시스템(AI System) 기술과 산업계 응용기술(AI+X) 등 크게 세 가지 주제를 다뤘다.

UNIST 인공지능대학원, 인공지능혁신파크 소속 교수들은 워크숍에서 최신 인공지능 알고리즘, 3차원 및 시각 인공지능, 인공지능을 활용한 반도체 및 에너지 소재 개발, 미래 모빌리티, 헬스케어 응용 등 다양한 분야의 심층적인 기술을 소개했다.

이날 워크숍은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행사에는 약 350명이 현장과 온라인으로 참여해 큰 관심을 보였다.

울산을 비롯한 동남권 지역 40개 기업, 서울·경기 지역 26개 기업을 포함해 80개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10여개 연구기관과 동남권 지역 대학의 교수 및 학생들이 참여했다.

행사를 주관한 심재영 인공지능혁신파크 사업단장은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동남권 지역의 인공지능 역량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학계와 산업계가 함께하는 열린 학술대회로 지속해서 확대해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용훈 총장은 "인공지능대학원과 인공지능혁신파크는 지역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차별화된 혁신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인재육성과 산학협력을 통해 울산과 동남권 지역 산업의 변화가 시작되는 혁신 허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bynaeil77@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