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첫방 '야생돌' 체력영역 시작…허승민·장주나·백중훈·이창선 이름 공개(종합)

'극한데뷔 야생돌' 17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1-09-17 21:49 송고
MBC '극한데뷔 야생돌' © 뉴스1
'극한데뷔 야생돌'이 베일을 벗었다.

17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 MBC 새 예능 프로그램 '극한데뷔 야생돌'(이하 '야생돌')에서는 45명 지원자의 첫 만남이 담겼다.

체력과 실력 미션으로 생존력을 검증, 순위를 결정하는 가운데 데뷔조는 14인, 그중 7인이 최종 데뷔를 하게 된다. 체력 300점, 실력 600점, 온라인 인기투표 100점으로 순위가 결정된다. 더불어 '야생돌'은 서로의 이름, 나이, 과거를 물을 수 없고, 각 미션의 1등만이 이름을 공개한다.

먼저 워밍업 미션으로 선착순 달리기가 시작됐다. 지원자들은 자신의 번호가 적힌 깃발을 찾아오기 위해 맹렬히 달렸다. 45호가 워밍업 미션 1등으로 깃발을 꽂으며 시선을 모았다. 모든 지원자가 도착한 가운데, 미션에 성공한 14인은 50점의 보너스 점수를 획득, 1등은 더블 점수 100점을 획득했다. 더불어 1등 45호는 미션 우승 혜택으로 이름이 공개됐고, 45인 지원자 중 가장 먼저 이름 '허승민'을 공개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이어 3개의 조로 나누어 본격적인 체력 미션을 시작했다. 줄리엔 강 근력 프로가 A조와 함께 스톤 푸시업, 스톤 스쾃, 스톤 투포환 테스트를 진행했다. 지원자들의 한계를 시험하는 체력 테스트가 이어지는 가운데 37호가 푸시업 2등, 스쾃 3등, 투포환 2등으로 종합 1등에 등극했다. 이에 37호는 이름 '장주나'를 공개했다.

죽음의 조로 불린 B조는 최하늘 유연성 프로와 함께 체력 테스트를 시작했다. 통나무를 이용해 L-SIT, 프로그 워크부터 프런트 워크오버까지 다양한 테스트가 펼쳐졌고, 23호가 프로그 워크와  프론트 워크오버에 활약하며 종합 1등에 등극, 이름 '백중훈'을 공개했다.

C조는 전 유도선수 형제 조준호, 조준현이 지구력 프로로 함께 했다. 조준호는 진지하지 못한 지원자들의 모습을 지적하기도. 지원자들은 바다 셔틀 런, 베어 크롤, 통나무 굴리기까지 강한 정신력과 끈기를 단련했고, 최종 결과 33호가 종합 1등에 등극, 이름 '이창선'을 공개했다.

한편, MBC 예능 프로그램 '극한데뷔 야생돌'은 야생에서 펼쳐지는 치열한 아이돌 생존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