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에너지ㆍ중공업

STX, 사업총괄전무로 오동환 前이수화학 사업기획본부장 영입

미래사업 경쟁력 강화 및 신성장 동력 발굴 위한 전력 보강
2005~2014년 STX그룹 성장전략 마련…포트폴리오 다각화 기대

(서울=뉴스1) 구교운 기자 | 2021-06-21 10:36 송고
오동환 신임 ㈜STX 사업총괄 전무.(㈜STX 제공) © 뉴스1

STX가 사업총괄 전무로 오동환 전 이수화학 사업기획본부장을 영입하며 미래사업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전력을 보강했다.

㈜STX는 오동환 전무가 사업총괄직을 맡는다고 21일 밝혔다.

오 전무는 서울대 화학공학과 출신으로, S-OIL, STX그룹, 이수화학 등에서 사업기획 및 신규사업 발굴 업무를 주로 담당했고 업계에선 에너지, 화학, 육상·해양 플랜트 사업 분야의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특히 2005~2014년 10년 간 STX그룹에서 회장 비서실장, 사업개발실장, 전략사업본부장 그리고 STX조선해양 플랜트사업기획실장, 경영기획본부장 등을 역임하며 STX그룹 전반의 성장 전략 마련, 신규 사업 개발 및 추진 업무를 담당했다.

㈜STX는 오동환 전무가 석유화학, 에너지, 조선, 플랜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풍부한 경험을 보유, 신규 비즈니스 발굴 및 사업화에 정통한 베테랑이기 때문에 STX가 글로벌 환경 변화 속에서 기회를 포착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 하는 데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과거 STX그룹의 성장을 이끈 경험이 있는 만큼 STX의 비즈니스와 조직에 대한 이해도가 높기 때문에 사업총괄로서 적임자라는 판단이다.

야구광으로 알려진 오 전무는 야구뿐만 아니라 STX 임직원들이 즐기는 취미 및 사내 동아리 활동들을 적극 지원해 조직 간의 협력, 임직원들 간 연대의식이 강화될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다.

오 전무는 "글로벌 산업 패러다임이 급속히 변화하면서 기업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는 기술과 신규 아이템에 대한 전략적 투자는 숙명이 됐다"며 "회사가 지속적으로 성장 및 발전할 수 있는 사업 기회를 빠짐없이 캐치해내겠다"고 말했다.


kuko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