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국제 > 미국ㆍ캐나다

중국, 미국 제치고 FDI 세계 1위,사상최초(상보)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2021-01-25 06:50 송고
미국과 중국의 연간 FDI 규모 - WSJ 갈무리

중국이 사상 최초로 미국을 제치고 외국인 직접투자(FDI) 1위국으로 부상했다고 미국의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UN 자료에 따르면 2020년 중국의 FDI는 1630억 달러로, 미국의 1340억 달러를 제치고 사상 처음으로 세계 1위에 등극했다.

이는 코로나19로 미국의 경제가 사실상 올스톱한데 비해 코로나19를 조기 극복한 중국으로 세계의 투자자들이 투자자금을 대거 투입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 기간 중국의 FDI는 전년 대비 4% 상승한데 비해 미국의 FDI는 전년대비 49% 급락했다.

그동안 미국은 FDI 1위국을 쭉 유지해왔다. 2016년 미국에 유입된 FDI는 5000억 달러에 육박할 정도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하고 있었다.

그러나 코로나19가 모든 상황을 바꿔 놓았다. 미국 경제가 코로나19로 주춤한 사이 세계 FDI가 미국이 아닌 중국으로 흘러든 것으로 풀이된다고 WSJ은 전했다.


sinopark@news1.kr